RAIN AVENUE

Korean Architecture Awards - Grand Prize (Presidential Award)

Type : Commerical, Office

Design Period: 2015.12 ~ 2016.12  

Construction Period : 2016.09 ~ On Going

Site : 121-28 Cheongdam-dong, Gangnam-gu, Seoul

Site Area : 1024.80 m²

Site Coverage Area : 594.36 m2

Building-to-Land Ratio:  58% (Max.60%)

Total Floor Area : 2,999.63 m² 

Floor Area Ratio : 199.16% (Max.200%)

Building Scope : B3 - 6F

Building Height : 23.1m

Structure : RC (Postension Slab)

Exterior Finish : Board Exposed Concrete 

Lighting : TPL + Park,JiYoon

Structural : Dongyang Sturcutrual Engineering

Civil : Anam Engineering & Construction

Mechanical : Jungin Engineering

Electrical : Daekyung Electrical Engineering

Construction : JEHYO Engineering & Construction

Collaborator : yeoneu-architects

Photography : Rohspace

비워진 대지

레인에비뉴(Rain Avenue)의 대지(약 300평)는 강남구 청담동에 위치하며, 두 필지가 합쳐져서 ‘ㄴ’자 형태로 생긴 대지 주위로 상업 및 업무시설이 집중되어 있고, 북측으로 주거지역이 위치하여 있다. 상업공간으로써의 가치에 비해 일반주거지역에 속하여 낮은 건폐율(60%이하)과 용적률(200%이하)의 제한으로 오랜 세월동안 대지는 공터로 남아있었다. 계획단계에서 도산대로변 상업시설들과 주택가 사이에서 공터남아 있었던 대지의 장소성을 고려하고자 하였다. 건폐율 제한으로 생긴 대지의 잉여공간을 사유화하기 보다는 오픈스페이스를 통하여 기존 대지의 장소성을 반영하고, 상업공간이 될 건물 안으로 대중의 유입을 자연스럽게 유도하고자 계획하였다.

An empty Site

Located in Cheongdam-dong, Gangnam-gu, Rain avenue sits on an L shaped site measuring 1024m². The site is surrounded by a concentration of businesses and residential buildings in the north. Although the area of this commercial site was large for its value, it had remained empty for many years due to limitations from the low building-to-land ratio (less than 60%) and floor area ratio (less than 200%) for being situated in a generally residential area. When planning, the site's location between the commercial and residential buildings on Dosan Street was taken into considerations. Rather than privatizing a vacant site created by a low land to building ratio, a commercial building was planned to create a seamless flow of users through an open space.

열린 외부공간

대지에 ‘11’자 형태로 매스를 분절하여 지상의 남은 공간을 중앙 배치하고, 남측 주 도로 쪽으로 개방된 코트야드(Courtyard)를 만들었다. 이를 통해 이용자 혹은 더 나아가서 대중과 소통하는 공간으로 계획하였다. 남북으로 긴 저층부는 도시의 유입 및 채광을 고려하였고, 정북방향 일조를 고려한 건축물 높이제한으로 상층부는 길이가 짧아지고, 동서방향으로 매스를 틀어 남측 채광과 조망을 확보하였다. 또한, 지하 평면의 깊은 곳까지 채광과 환기를 고려하여 남측과 중앙에 선큰공간을 만들었다. 이렇게 대지의 조건을 받아들이며 자연스럽게 생긴 연속된 외부공간들은 내부공간과 연계하여 수직, 수평적으로 확장이 가능하도록 계획하였다. 그리하여 상업과 주거, 공(公)과 사(私) 사이 매개의 공간이 될 수 있는 가능성을 제안하였다.

The Openness of the Exterior 

Two adjacent masses on the ground floor form an opening through the middle of the site to create a courtyard facing north toward the road, where a spatial dialogue with the visitors and the public is created. The orientation of the lower floors in the NS axis takes sunlight and the inflow to the city into consideration. Each height of the upper floors have been lowered to conform to the height limit  and placed in the EW orientation to provide open views and increased natural light. Additionally, natural light and ventilation are also accessed from the parking area underground through two sunken areas in the north corner and center of the site. The connectivity between the internal and external spaces that acknowledge the conditions of the site makes it possible for both vertical and horizontal extensions. Thus making, Rain Avenue suitable for commercial and residential uses which provide both private and public areas.

공간계획

지하 공간은 쾌적한 환경을 위한 채광 및 환기를 고려하여 선큰을 두고, 이를 통해 내부공간이 외부로 확장되어 지상으로 연결되도록 계획하였다. 이러한 선큰은 대지의 남측과 중앙에 위치하며, 외부 도로과 인접한 중앙의 코트야드와 직접 연결되어 대중의 유입이 자연스럽게 이어지도록 하였다. 도시로 열린 중앙의 코트야드는 내부공간과 연계하여 다양한 용도 및 이벤트 공간으로 사용이 가능하도록 계획하였다. 지상의 열린공간을 지나 수직으로 연결되는 공용공간을 외부로 계획하여 대중의 유입이 흐르듯이 수직적으로 연결되며, 지상 2층~3층은 코트야드와의 관계를 수직적으로 이어가며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하였다. 매스의 이동으로 생긴 각 층의 발코니와 옥상테라스는 각 실마다 외부공간을 확보하고, 나아가 공간의 내외부 확장을 통해 다양하고 창의적인 공간사용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하였다. 지상 6층과 옥상은 루프테라스(Roof Terrace)를 형성하여 도심 속 힐링을 위한 휴게 공간을 조성하였다.

Spatial Planning

Sunken areas were designed to create a pleasant atmosphere underground by letting in natural light and ventilation as well as allowing the internal space to expand out and connect to the ground level. These sunken areas are located in the south and center of the site. They are directly connected to the courtyard in the center adjacent to the road, aiding the inflow of the visitor to the building. Second and third floors, which are also vertically connected to the open space, provide a variety of experiences for the user. The balconies and rooftop terraces on each floor created by the shifting of the masses were provide an external space for each room and allow the internal and external expansion of the spaces to be used creatively. On the 6th floor and the rooftop, there are roof terraces where the user can go for fresh air and relaxation.

구조 및 재료계획

건물의 형태와 구조의 미학을 표현 가능한 노출콘크리트와 감성을 더해주는 낙엽송 송판 무늬는 재료의 물성을 그대로 드러내어 사용자와의 교감을 이끌어낸다. 주 건물은 포스트텐션 공법을 적용하여 구조적으로 계획 천장고를 유지함과 동시에 층고를 낮추는 것이 가능하였고, 보가 없는 노출천장은 개방감과 심미적 만족을 더한다. 양쪽 콘크리트 건물을 잇는 공용부는 철골구조로 설계하여 건물과 구조적 및 재료적으로 분리되며, 시각적으로 경량함과 개방감을 통해 다양한 외부공간과의 연계 또한 고려하였다. 중앙계단은 여러 가닥의 가늘고 긴 로드(ROD)에 메달려 중앙선큰 위에 떠있는 구조로 계획하여 구조적으로는 도전이었고, 공간적으로는 심미적 아름다움을 더하였다.

Material & Structure

Exposed concrete, which expresses the form and structure of the building, and the larch pine pattern, which adds sensibility, reveal materiality to connect with the user. The building is structurally capable of maintaining the height of the ceiling as planned and lower the floor height by adapting the post-tension method. This method also helps to create a sense of openness and aesthetic satisfaction with the absence of beams within the ceiling. The steel structured common part, which connects the various external spaces within the concrete buildings is structurally and materially separated from the building and creates lightness and openness to the structure. The central staircase was structured to 'float' above the central sunken by hanging on strands of thin rods. This is a structural challenge but contribute to enhance the aesthetic.

Epilogue

근린생활시설이지만 적극적으로 도시와 연계하고, 열린 공간 그리고 그 장소성을 내포하고 있는 공간을 계획하고자 하였다. 건축주에게 대지의 사유화 혹은 건물의 전면성을 강조하기보다 대중에게 열린 공간을 제공하기는 쉽지 않은 선택이었다. 하지만 상업공간에서 대중의 유입은 곧 건물이 활기를 띄는 것이고, 그것이 상업공간의 본질에 충실한 계획임을 설명하였을 때 선뜻 동의 해준 건축주가 있어 레인에비뉴(RAIN AVENUE)는 완공이 될 수 있었다.

Epilogue

Although Rain Avenue is a commercial building, it aims to connect with the public and the city by creating an accessible open space. One of the main challenges was to convince the client to accept the open space for the public over the privatization of the site and the building. However, the design was accepted and Rain Avenue could be completed when it was explained that the influx of the public in the commercial space can bring the building to life, keeping faithful to the essence of the commercial space.